범블비,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

Bumblebee, 2018

범블비

 

 

 

이젠 그만 나와도 괜찮을것 같지만

트랜스포머로 뜨거운 통장숫자를 만들어내고 손뗀 마이클베이가 감독이 아닌

제작참여로 만든 영화 범블비가 개봉하였습니다

 

저는 이제 트랜스포머에 마음을 다 내려놔서 크게 기대는 하지 않았습니다만

범블비 캐릭터를 좋아하는 반려자님을 위해 포인트를 털어

오랜만에 개봉 당일에 영화를 보고왔습니다

 

 

<범블비, 티켓>


헤일리 스테인펠드 Hailee Steinfeld

존 시나 John Cena

조지 렌드보그 주니어 Jorge Lendeborg Jr.

감독 : 트래비스 나이트 Travis Knight

 

 

마이클베이 대신 감독이 된 트래비스 나이트는 쿠보와 전설의 악기(https://bluesword.tistory.com/462)의 감독이었고

이전에도 애니메이션을 주로 제작하셨던데 이런 블록버스터 감독이라니 신선한 캐스팅이긴 합니다


 

영화는 처음부터 흥미를 주긴 합니다


이 액션시리즈에 대해 시큰둥진데다 지난 트랜스포머 5편으로 나머지 의리의 끈마저 떨어진 저라도

우주에서 싸우는 로봇전투는 역시나 볼거리를 제공하거든요

 

 

역시 빠질 수 없는 깨알같은 유머들과 멋진 차량과 전투머신의 변신은 역시나 멋집니다

이전처럼 자동차 광고 느낌도 아니고 떼거지로 나오면서 정신사납게 하는것도 아니라서 심플하기까지한 느낌이 들더라구요


기존의 영화들이 스토리와 로봇 장난감을 팔기위한 어거지 스토리로 욕을 많이 먹었다면 (스토리가 중요하지 않은 영화지만 그래도 너무할정도 였으니까;;)


이번 영화는 지저분할 정도의 억지 끼워넣기와

스폰서들에 휘둘리는게 보일정도의 거슬리는 PPL과 브랜드 차량들의 끼워넣기가 느껴지지 않을정도의 가벼움이

처음부터 끝까지 일관적인 스토리로 흘러갈 수 있도록 도와주기 때문에

 

그동안 트랜스포머 시리즈를 발목잡았던 것들이 없어 가벼운 느낌이 많이 들었습니다

  

  

다만 여주인공이

어린 나이의 질풍노도 시기라는걸 알겠음에도 발암 느낌이 크더라는거죠;;

 

 

범블비와 지구에 막 온 어린아이같은 범블비와 우정을 쌓아가는 내용들이 재미있기도 하기 때문에

여주인공의 활약은 괜찮았고 이 과정들이 반려자님은 가장 귀엽다고 하더군요


다만 저는 홍보영상 그대로의 화면들과 예상이 가능한 진부함을 참기 힘들었습니다


로봇으론... 이제 신박하고 신선한 느낌을 얻기 힘든건가;;; 하는 마음이;;;

   

  

영화에서 주인공을 짝사랑하는 동네 청년 조지 랜드보그 주니어가 오히려 더 풋풋했는데요

 

영화 내내 주인공은 중2병으로 징징대며 질풍노도의 시기를 그대로 보여주는데다

영화에서 나오는 저 고급진 가죽자켓을 보며;; 엄마가 고생하는거 따윈 안중에 없구나 ;; 하는 마음이...;;;

혼자있는 기분에 있는 그시절 그대로의 연기를 보여주기 때문에 주인공 헤일리 스테인펠드가 연기를 역시 잘하긴 잘하는거 같아요

심지어 96년생... 이제 22살이라 더 잘어울렸는지 모릅니다


  

본격 영화인의 길로 들어서신 존시나 형을 보는건 나쁘지 않았습니다만

캐릭터가 우직해도 너무 우직해서 아쉽긴 했습니다;;


형 다음엔 더 활약할 수 있는 영화로 만나요 ;;



<범블비, 로튼토마토 지수>

https://www.rottentomatoes.com/m/bumblebee


평론가들의 점수... 무엇?????;;;;;?????????

이런점수가 나올만하지 않을텐데????

그전의 트랜스포머 영화가 엉망이라 반사적으로 잘봐준건가??? ... 점수는 너무 과한거 같다는 느낌이 많이드네요;;

  * 가끔 로튼토마토 지수에 대한 평점조절 이야기가 있던데 진짜인가... 싶은...;;

  * 제가 주는 토마토 점수는 50~60% ... 입니다;;

 

 

실제 관객들의 반응은 아직 나오진 않았지만

이글을 보시는 분들이시라면 추후 위 링크를 통해서 새로 확인하시길 바라고요

  

  

기존의 트랜스포머에 워낙 사람을 지치게 할만큼 실망해서 그런지

이 영화는 괜찮긴 했습니다


진부할만큼 전형적인 오글거리는 장면들과 답답한 여주인공이 있지만

생뚱맞게 흘러가거나 딱보기에도 협찬이라 느껴지는거 없이 자연스럽게 스토리가 흘러가면서

기본적인 로봇변신과 액션까지 나오는데 막 떼거지로 나오지 않고 딱 한정된 숫자만 나오기 때문에 가벼운 느낌이라 괜찮았습니다

  

그전의 트랜스포머5편이 워낙 심각했어서 좋다고 느껴지는 반사적 느낌이 많을뿐

그렇다고 대단하다;;; 정돈 아니고

혹시나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 하는느낌이 들더라구요


 

로봇물을 좋아하거나 어린이들과 보실분들이라면 추천이지만

굳이 예전 트랜스포머를 추억하시며 다시 기대를 가지고 보실 필욘 없으실것 같습니다

   

  

  

* 쿠키영상 있으나 끝나자마자 나오고 마지막에 나오진 않음

* 가족영화라는 명확한 주제가 있기 때문에 가족관람으로 좋음

* 영화관 포인트로 봐서 다행

* 반려자님은 원작의 올드 디자인들이 나와서 좋아하셨음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Shopping & Culture/Movie - 2018 다른 글

    댓글 14

      • 사실 저는 트랜스포머 시리즈를 하나도 못봤거든요.
        근데 이거 예고편 볼때마다 좀 보고싶어지긴 하더라구요.
        실제에 비해 로튼 토마토 지수 너무 높은거 정말 놀랍네요ㅋㅋㅋ
        저런 점수 처음 보는 것 같아요ㅋㅋㅋㅋ

      • 기존편이 워낙 심했어서
        반사적으로 더 좋은것 같다는 느낌이 많이들더라구요 ㅎㅎㅎ 그래서 점수도 ... 그런듯요 ㅎㅎㅎㅎ
        지금 관객점수도 80점대던데
        그정도면 제가 너무 짜게 본거같고 대부분 만족할만한 영화인가봐요 ^^

      • 며칠 전에 아쿠아맨이라는 영화를 보러 갔는데 이 영화 광고를 하더라구요.
        제가 트렌스포머 스토리를 잘 모르긴 하지만ㅋ 볼만하다고 생각했는데 ㅋㅋㅋㅋㅋ
        이런 숨겨진 비밀이 ㄷㄷㄷ 기회가 되면 참고할게요.

      • 반려자님이 원해서 범블비를 먼저보았지만
        사실 아쿠아맨을 먼저 보고 싶었어요 ㅠ_ㅠ...
        제가 DC 팬이라... ㅎㅎㅎㅎ

        범블비는 기존 트랜스포머를 알건모르건 상관없이 새로시작하는 느낌이라
        가볍게 볼만했습니다 ^^

      • ㅎㅎ 저는 Sword님 덕분에 이런류의 영화를 알게되었구요 어쩌다 한번씩 보는편이라 괜찮을것 같은데요. ^^
        즐거운 주말 되세요~

      • 연말에 혹시 시간되셔서 가족분들과 보신다면 괜찮습니다
        복잡하거나 생뚱맞는거 없이
        딱 가족을 위한 영화더라구요 ^^

      • 발암 캐릭터 ㅎㅎㅎ 평론가 점수 엄청 높네요^^ 메리 크리스마스 되세요~

      • 말이 발암이지 사실 누구나 다 그럴때가 있는데 영화로는 별로 달갑지 않기 때문에 발암이라 쓰긴 했네요 ㅎㅎㅎㅎ ㅎㅎㅎㅎㅎ
        가족영화로 좋기 때문에 따님과 보신다면 추천입니다 ^^

      • 글쎄요ᆢ저도 미리본봐로는 님과같이 역시나는 아니던데요ᆢ트랜스포머가 워낙엉망이어서인지 모르겠으나 볼만한영화였습니다ᆢ 님말씀대로 여주인공 옷까지 지적할정도면 영화가 아니겠죠ᆢ아무리 리얼리티가 중요하다지만ᆢ 로봇영화에 철학이나 진지한내용을 넣기에는 무리라고 보고요ᆢ 어쩌면 뻔한스토리지만 나름 로봇변신이나 기타액션도 적절히 배합되었고 가족애도 다루고 억지웃음이나 감동없이 자연스럽게 내용이진행된데에 합격점을 주고 싶습니다ᆢ가족관람 특히 사내가 있는가족들은 상당히 재밌게 볼수있다고 봐요ᆢ 휴잭맨이 나오는 리얼스틸스타일의영화였습니다ᆢ

      • 다들 비슷할거 같아요 기존편이 워낙 엉망이라 그나마 볼만한 느낌이 ㅎㅎㅎㅎ
        기존편이 아니라 정말 새로시작하는 단계로 본다면 괜찮긴 했습니다만
        철학이나 스토리는 애초에 생각안하는 영화이기 때문에 그런거 빼고라도 가족영화라는거 외엔 딱히 추천할 생각은 안들더군요

        여주인공은 처음엔 가정형편으로 차챵을 구입하지 못하는 반항인줄 알았습니다만 가죽자켓을 보는 순간 그냥 어머니의 뜻을 모르는 철부지라는걸 알려주는 포인트더라구요
        여주인공이 워낙 연기도 잘하고 비슷한 연기를 다른영화에서 하기 때문에 아주 잘어울려서 발암력이 더 강했던거 같습니다 ^^

      • 이번에는 반려자님이 주무시지 않았군요.ㅋㅋㅋ 아마도 잘보신것 같네요. 위의 영화로 너무 많이 울려 먹었죠 ㅋㅋㅋㅋ

      • 졸진 않으셨습니다만
        초기의 디자인을 영화관에서 볼 수 있다는 장점 외엔 딱히 좋다고는 하지 않으셨...;;

        하지만 비슷한 또래들과 함께하는 데보라님께는 가족영화로 추천합니다 ^_^
        따님들과 다 같이 보세요 ㅎㅎㅎ

      • RT점수는 걍 찬반의견 백분율로 나눠논거자나유...
        일례로 최근 스파이더맨 RT점수가 97%로 범블비랑 비교하면 3%밖에 차이 안 나지만,
        밑에 average rating을 백분율로 환산해서 비교해보면 근 20%가 차이나는데..
        average rating이랑 reviews counted 등을 보거나 metacritic, imdb같은 다른 사이트들 같이 비교하시는게 더 나을듯

      • 앗 조언 감사합니다 ^^

        정말 그냥 RT 점수로만 단순히 봤는데
        이젠 정말 저 수치로만 보면 안될것 같단 생각이 들더라구요
        참고할땐 IMDB를 중심으로 보긴 합니다만 이렇게 너무 차이나는건 메타까지 역시 함께봐야 할거 같아요 ^^
        말씀감사합니다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