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밴쿠버 박싱데이 기록

181226

Canada / Vancouver

Boxing Day

2018년 밴쿠버 박싱데이 기록

  

  

  

사람은 숨만 쉬어도 돈이 나가고

시간이 지나면 가지고 있는 물건들이 낡아지기 때문에 교체할 때가 오죠

 

저희 커플은 블랙프라이데이와 박싱데이때 몰아서 일년치 쇼핑을 하곤 하는데요

올해는 핸드폰과 기본 옷가지를 구매하였습니다

 

이 글은 밴쿠버에서 처음 바꿔보는 핸드폰과 쇼핑했던 기록입니다

   

 

코스트코에서 핸드폰 딜이 좋다고 하길래 방문해보았습니다


캐나다의 블프-박싱데이 시즌은 통신사마다 핸드폰 행사를 많이 하는데요

핸드폰 구입비용을 0 이라 하더라도 월 요금이 55달러~95달러... 로 요금제아주 저렴하다 할 수 없는 요금제 이지만

핸드폰 요금제만 바꾼다면 저렴한 요금제에 4~10기가를 사용할 수 있거나

기기를 바꾸면서 요금제도 괜찮게 선택할 수 있어 이때 많이들 휴대폰을 교체하곤 합니다


저희는 그나마 코스코의 조건이 좋다고 해서 왔는데

앞에 몇명 없었습니다만 진짜 단체로... 8명, 6명... ㄷㄷㄷ 단체가 핸드폰을 줄줄이 바꾸고

바로 앞의 두명도 두명만 아닌 네명분의 핸드폰을 교체해서 한참을 기다려야했는데요

줄만 한시간 반을 섰었습니다;


저의 반려자님은 아이폰을 지속적으로 사용하셨고 기존에 아이폰6를 사용하셨기에

이번에 교체하러 함께 왔는데

아이폰 XR 64G 는 선납금 327 달러에 10기가데이터, 월 85달러 요금을 내야 했고

아이폰8 64G은 선납금 0 달러, 데이터 5기가, 월 55달러, 코스코 기프트 카드 125 달러를 준다고 해서 바꿨습니다

  

옆에 있던 저도 블랙베리가 사망함에 따라 함께 같은걸로 바꾸려 하였는데

저는 같은 통신사를 몇년 안되게 사용했다는 이유로

아이폰 8 64G를 선납금 125 달러, 데이터 2기가, 월 55달러, 코스트코 기프트카드 125달러를 주기 때문에 선납금이 해결되어서 하기로 했습니다

  

아무튼 블랙베리가 안되기 때문에 얼떨결에 아이폰으로 바꾸긴 했습니다만

  

여기도 핸드폰 파는 사람들 판매수법이 기가막힙니다 ㅎㅎㅎㅎ

기프트카드 125달러를 주면서 핸드폰 케이스(36달러)나 액정보호필름(25달러)를 강매하는 솜씨가 ㄷㄷㄷㄷ

애플케어 할인되는거 판매하는 수법도 -ㅅ-

애플케어와 핸드폰 케이스는 방어했으나 액정보호필름은 기프트카드 주는거로 쓰라고 떠넘기다 시피해서 방어 실패;;


그리고 오래걸릴만 하더군요 

전산이 엄청 느려서 뭐하나 검색하려면 한참걸리니 중간에 누군가 단체가 바꾸면 정말 한참 걸릴만 합니다

  

  

그리고 쇼핑하러 갔다가 마주한 인파;;


해마다 오는 다운타운의 쇼핑몰이긴 하지만 이땐 진짜 역대급을 느꼈네요;;

  

 

사람이 가는곳마다 넘치고;;;

  

 

어딜가던 느껴지는 피곤함

  

  

안녕 블랙베리... -_ㅠ...

아이폰이 왠말이냐 ㅠ_ㅠ...

  

 

손에 쥔 물건들

  

리바이스 청바지 39.99 달러짜리 두개 +_+

디젤 백팩 70 달러 ㄷㄷㄷ ... 비닐재질과 로고큰거 완전 싫어하지만 싫어하는 두가지가 합쳐져도 가격이 알흠다워서...ㄷㄷ

보스와 디젤 팬티 각 세개씩 들은게 37달러씩, 둘둘말린건 빅토리아 시크릿 팬티 7개 35달러

좋아하는 브랜드 마시모두티(Massimo Dutti) 롱코트 세금포함 196 달러... ㄷㄷㄷ

  

단촐한 쇼핑이지만

꼭 필요한걸로 오래 사용하는 제품들로만 구입했네요 ㅎ

 

 

다만 블랙베리만 2010년 이후 8년을 사용하다 

아이폰으로 바꾸니 적응은 커녕 내폰같지 않고 남의 핸드폰 같은 이 이질감이 지금까지도 내내 이어지더라는거죠 ㄷㄷㄷ

  

지금은 전화번호도 옮기고 그럭저럭 사용하며 강제 적응중입니다 ㅎ

 

  

없는 살림에 쇼핑을 하긴 했습니다만

그래도 그나마 적은 비용으로 쇼핑을 잘한것 같은 2018년 박싱데이 였습니다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America/Canada 다른 글

    댓글 4

      • 액정 속 개님의 사진이 시선을 강탈하네요. ㅋㅋ
        그리고 롱코트 예뻐요! 제가 입으면 아마 바닥청소하고 다닐 것 같지만...-_-;; 패턴이 제 취향입니다. ㅋㅋ

      • 항상 저 사진이 메인이었는데
        최근 마음의 준비를 하고 있어서 그런지 더욱 놓지 못하는 블랙베리입니다 ㄷㄷㄷ

        저 코트는 몇년전이었으면 촌스러웠을텐데
        이젠 패턴이 장기적으로 가는 패턴이 되어서 오래입어도 촌스럽지 않을거 같아요 ㅎ
        딱 제 무릎길이라서 좋긴 합니다 ㅎㅎㅎ

      • 뭐 하나 사려면 저 많은 인파를 뚫고 박싱을 해야 살 수 있군요ㅎㄷㄷ
        핸드폰 사신거 축하드립니다!!!

      • 보통은 온라인으로 구매를 끝내고 오프라인은 간단한 옷가지를 구매하곤 하는데

        올해는 온라인으로도 구매안하고
        오프라인으로 구매를 좀 하고 끝냈습니다
        소소하게 구매로 득템을 해서 좋은데
        정말 너무 힘들더라구요 ㅠ_ㅠ...

        아이폰을 처음쓰는데 적응을 아직도 하고 있습니다 헤헤
        감사해요 ^^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