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듯하고 화창했던 밴쿠버의 12월 날씨 + 일기

Dec 2017

Canada / Vancouver

Vancouver December Weather

  

  

  

  12월... 1년을 마무리하는 계절에

  참 바쁘게 열심히 돌아다닌것 같았던 이번 12월 이었습니다

  

  작년에 워낙 심하게 비와 눈 그리고 추위가 덮쳐서 그런지

  이번의 12월은 매우 무난한 느낌이었는데요

  그래서 이번글도 날씨를 핑계로 쓰는 12월의 일기입니다 ㅎ

  

  

전망이 좋았던 어떤집

 12월에는 집을 구하러 다녔습니다

 위 집은 전망은 정말 좋았고 교통은 정말 말도못하게 좋은데다 조건도 좋았습니다만

 

 상당한 짐과 큰 덩치 두명인 저희 두명이 살기엔 작아도 너무 작은 스튜디오라 참아야 했었네요...   

  

 

  전망 진짜... 좋... ㄷㄷㄷ

  다리건너 바로 다운타운이라 아직 이쪽엔 아주 높은 빌딩도 없어서 멀리까지 보이고... 좋더라구요.. 

  시설 위치 가격 다 좋지만 너무 작아서 포기... 하하

  

  

새파랗던 하늘

  12월인게 믿기지 않을정도의 새파랗고 청명한 하늘...

  

  날씨마저 영상기온을 유지하며 따듯해서 가을인가... 싶었을 정도였습니다

  잠깐이지만요 ^^

 

  

  아직 잎이 다 떨어지지 않은 나무... 그냥 잎이 늘 있는 나무 ㅎ

  

 

무료일간지 배포용 신문가판대

  걷다보면 볼 수 있는..  

  누군가의 예술성을 볼 수 있는 가판대... 이것 뿐만 아니라 여러개 더 있습니다

  

 

  점점 추워지는 날씨와

  어느새 부쩍 집앞쪽으로 온 노을

  

 

  최선을 다했지만 하늘과 야경이 다 멋지게 나오긴 힘들더라구요...ㅜㅜ

  

 

  청명한 하늘

  

 

  맑은날 구름과 함께 본 멋진 일몰..

  이제 이런거 볼 수 있는날 얼마 남지 않았네요

  

 

  잠깐이라도 화창한 날을 즐겨봅니다

    

 

  춥다춥다 하더니 눈이 내렸거든요 ㅎ

  날이 맑으니 눈 쌓인 겨울마저 이뻐보입니다 ^^

  

  

  눈이 내렸어도 저녁때가 되니 이쁜 도시의 불빛들

  

  

  그래도 폭설이 내리는 풍광을 다시 즐겨보고요 ㅎㅎ

  

  

  해가지며 눈과 함께 조명이 참 이쁘...

 

  

  폭설 속 하얗게 된 

  요트선착장과 보트&카약 정박지가 예뻐보입니다

  

  역시 그냥 구경하는게 좋...

  

  

  이곳도 밤이 되며 차량이 움직이고 조명이 들어오니 또 다른 분위기로.. 

  

  

  늘 똑같은 모습이지만 날씨에 따라 참 다르게 보이는 버라드 브릿지

    

  같은날 해질녘

 

  이 멋진 장면에...

  작으면서도 많은 불편함을 감수하고 살아왔는데...

  

  전망을 보면 볼수록 이집의 집세 반은 전망값...-ㅅ-...이란 생각이 굳혀집니다 ㅎㅎ

 

  

  외출할땐 파란하늘을 보기 좋아서

  방향이 달라도 청명한 잉글리시베이 방향쪽으로 움직이며 확트인 날씨를 즐겨보기도 하고요

  

  

  작년의 연말은 정말 춥고 눈이 엄청 내리던 기억밖에 없는데

  멋진 구름을 보니 또 좋네요 ㅎㅎ

  

 

  그렇게


  2017년의 마지막 노을은 정말 강렬한 모습으로...

  

  정작 찍을땐 31일 마지막 날인줄 몰랐는데 

  날짜를 보니 31일였다는건 함정 ㅋㅋㅋㅋ

  

  마지막날이라도 어제와 같은날 

  내일과 같은날이라 생각하기 때문에 저는 연말 연시... 뭐 이런 느낌이 많지 않습니다;;

  

  

  해가 지자마자 덮쳐 온 안개에

  도대체 이번년도는 무슨 일이기에 이렇게도 심각한 안개가 자주 오는건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작년에는 이정도로 안개가 자주 있진 않았는데 말이죠..  

 

 이번 12월엔 심각한 안개가 사흘간 내내 이어지더니 - http://bluesword.tistory.com/894

 지나갔나 했던 대형 안개가 다시 또 오고 - http://bluesword.tistory.com/895

 

 위 사진처럼 일년의 마지막날까지 대형 안개가 덮쳤습니다 -0-...

   

   

독특한 쥬만지 홍보 부스

  아무튼 저는 12월에도 영화를 자주 보았고

 

  엄청나게 폭증한 다운타운의 교통상황(많은 교통사고+대형사고 증가+교통체증)에 투입 될 

  교통경찰분들의 교육시간도 우연찮게 보기도 했고요

  

  다들 손을 가지런이 모은채 계셔서 뒷모습이 너무 귀엽더라구요 ㅋㅋㅋ

    

  

  12월을 보내는 작은 새들이 나무에서 열심히 먹이 활동을 하는 모습을 구경하기도 했습니다

  나무 사이사이에 엄청 많은 새들이 있더군요... 찾아보세...

 

 

  해질녘 고요해진 다운타운 사이드의 길을 걸으며

  이런저런 생각도 하고 맛있는 커피집을 찾아가보기도 했습니다

   

  

  엄청나게 바빴던 반려자님이 겨우 쉬실 수 있으셨던 크리스마스엔

  콜하버의 배들과 멀리 보이는 구름에 쌓인 산을 보며 산책도 잠시 했고요

 

 

  집으로 돌아오며 본 멋진 하늘과 푸른하늘을 잠시 보기도 했습니다

  



  12월과 일년의 마무리를 마무리를 매우 조용하면서도 바쁘게 보냈던것 같습니다


  이와중에 집도 구하러 다니고

  밴쿠버에서의 첫 집을 떠날일이 결정되어 서서히 준비도 해야 할 때가 오네요

  

  많은 생각이 들기도 하고 바쁘게 다녔던 12월

  

  심하게 짓궂었던 작년의 날씨에 비하면 너무 좋았던 

  이번의 12월의 날씨가 도와줬던 한달이었던것 같습니다 ^^


  2017년 연말의 캐나다 동부는 엄청난 한파로 난리였지만...

  정작 서부에 있는 밴쿠버는 예년보다 더 좋은 날씨라 ... 한국의 지인들로 부터 괜찮냐는 연락도 자주 받았었네요 ^^..

  새삼 밴쿠버는 캐나다에 있으면서도 날씨가 매우 좋은곳이라는걸 느꼈습니다

  

  

 * 한달동안 열심히 찍은 사진들을 상당한 시간동안 정리하였습니다

   로그인 하지 않아도 누르실 수 있는 아래의 작은 하트... 눌러주실거죠? ^^

   감사합니다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America/Canada 다른 글

    댓글 16

      • 헉 중간에 새 사진 보고 깜짝 놀랐어요 ㅋㅋㅋ정말 어마어마하게 많은 새들이 달려있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같은 장소를 시간차 두고 찍으시니까 더 신기하고 보는 재미가 있었어요^^

      • 새들이 빠르게 날라다니면서 뭔가 먹이활동을 하는것 같던데 엄청 신기했습니다
        엄청 가까이 있었고 숫자가... ㄷㄷㄷㄷ

        같은 사진이 주루룩 있어보이기도 하지만 저때엔 날씨에 따라 보이는게 확 달라져서 보는재미가 있어서 저도 좋았습니다 ^^

      • 예년보다 더 좋은 날씨 ㅎㄷㄷㄷ 부럽습니다아!ㅎㅎㅎ 여기도 20여 일간의 끈질긴 혹한을 떠나 보내고 드디어 날씨가 풀린다고 하네요! 물론 결빙이 있지만 그래도 강추위는 아니어서 안도의 한숨을 쉬고 있어요. sword님의 훌륭한 사진 영향도 분명 있겠지만 밴쿠버 4계절이 다 아름답네요^^ 이사 준비 잘 하시구요~ 남은 시간 동안 즐거운 추억 많이 만드시고 가길 바래요~^^

      • 정말 동부의 이번 날씨는 엄청난거 같아요 ㄷㄷㄷㄷㄷ 압도...적...ㄷㄷㄷㄷ

        떠날 날이 많이 남지 않았는데 12월 날씨가 좋았어서 좋은 장면들을 마음에 더 새기고 떠나는것 같더라구요 ㅎㅎ
        떠나는 때까지 열심히 보려고 합니다 ^^

      • 이사를 가시게 됐군요?
        그래도 같은 밴쿠버 내에 있는 집이겠지요? ^^
        자연이 참 이쁜곳이고 공기도 맑을것 같구요.
        폭설풍경도 멋집니다. ^^

      • 같은 동네인데다 집앞에서 버스를 타면 바로 그집앞으로 갑니다 ^^
        폭설이 내리는 풍경 참 이뻤습니다
        밖에 다니긴 정말 힘들었지만요 ㄷㄷㄷ

      • 저도 조만간 친척이 살고있는 벤쿠버로 여행을 좀 다녀올 수도 있어요~~ㅋㅋ

      • 누군가 아는 사람이 있다는건 정말 대단한 일이죠..

        쌩판 아는 사람없는 곳에서
        초기 정착시 꽤 힘들고 지금도 힘든편인데 누군가 아는 사람있으면 저도 참 좋을것 같아요 ^^

      • 전망이 좋은 집에 사셨던 것 같은데
        이번에는 또 어느 곳으로 갈지 궁금하네요
        사진 하나하나 작품이고
        사진전을 보는 듯 합니다

      • 에헤헤헤헤헤헤헤 감사합니다 헤헤헤헤헤헤

        전망이 좋은대신 다른 모든걸 포기했었는데요
        대중교통이 안좋은 곳이라 반려자님의 출퇴근이 너무 힘들어서... 직장 근처로 옮기기로 하였습니다 ^^

      • 집값만 좋으면 참 좋을텐데...ㅎㅎㅎ
        도시 자체는 역시 참 아름답습니다 ㅎㅎ

      • 집값은 평범하지 못한 저희에게는 참 힘들지만... 앞으로 더욱 오를것 같아요...
        워낙 요즘의 대도시들의 집값이 엄청나서...
        밴쿠버가 비싸다 비싸다 하지만 주거환경은 그나마 좋은편이기에... 그걸로 위안을 삼고 있습니다 ㅜㅜ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