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4월, 합정 홍대

Apr 2017

Korea Rep. / Seoul

Hong Dae, Hapjeong

홍대 합정




2000년 이후 20대의 시간을 가장 많이 보낸곳


웃기게도 홍대 출신도 아닌데

대학생때부터 홍대와 합정을 매일 드나들었고


야근과 철야로 집도 잘 못가는 직장생활을 할때도

공연보러 열심히 왔었던 그 홍대...


그러고 보니 한국을 방문해서 이곳에 온 이유도 공연을 보기 위해서였다

  

 


  머물던 호텔 후문에 바로 있어서 사진을 찍긴 했지만

  다른 공연을 보았던 브이홀은 사진에 없다;;


  떠나고나서 정리를 하다보면 이런게 갑작스레 아쉬워진다

  

  

  여전히 숨막히게 북적이는 골목

 

  

  공유자전거... 서울시에서 하는건가?

  처음보는게 생겼다

  

 

  이럴거면 테이크아웃을 하지 말던가...

  

  어릴적부터 나는 거리에 이렇게 쓰레기가 있는게 너무 싫어서 항상 다 들고다녔고 지금도 들고다닌다


  길에 쓰레기 버리는 사람 = 나쁜사람 !!!!!!!!!!!

  

 

  합정 어딘가 뒷골목

  


  공연 후 만난 형의 팔 문신

  

  나는 2000년 부터 보아왔는데... 쌈지에서 했던 그 첫 단독도 다 기억을 하는데 벌써 시간이 이리 지났다는게 서로 웃겼던...

     

   

  맥주 한캔에 얼큰히 취해서 친구랑 호텔 뒤 편의점 습격


  사진 ㅋㅋㅋㅋㅋㅋ 촛점이 없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가게들어가서 이렇게 사진 안찍는데

  술먹고 용감해져서... 이것저것 쓸어담으며 찍어봤다 ...ㄷㄷㄷ

  

 

  여긴 한국이니까 먹고 싶었던 과자를 마구 담아봤다 ㅋㅋㅋ

  

  결국 다 못먹고 뻗어서 다음날 챙겨나와야 했지만 ㅎ

  

 

  친구랑 술에... 누가보면 진탕 마신것 같았지만 한잔 마신거임... 취해서 뒷골목을 걸으며


  저기에 뭐가있었고 저기에 뭐가있었고를 말하는 정말 아저씨들의 대화를 하며 호텔로 향했다

  

  

  전날 상당히 많은 짐을 끌고 이곳저곳 다니다가 공연 보고

  오래전 사람들도 만나고 옛친구 소식도 듣고 호텔에 뻗었다가 아점먹으러 움직이는 길...


  합정역쪽은 확실히 다른곳이 되었다

  

 

  렌즈 대여점이 이곳 근처에서 여러번 이사를 했었기 때문에

  더운날 추운날 참 많이도 이곳을 다녔던 기억이...

  

 

  어느 아이돌의 부모님이 운영하시는 꽃집이라서 사람들이 이렇게 많다고...

  

 

  이쪽은 아직 먹을만한게... 일단 가게들이 안열었고..

  

 

  결국 메세나 폴리스로...

  오랜만에 오니까 또 반갑 ㅎㅎ

  

 

그전과 다르게 푸드코트가 완성되었다고 해서 갔더니 괜찮았다

주말 아침부터 가게도 다 열었고 가격도, 먹을만한데도 많아서 아침을 잘 먹고 ㅎ


 


  절친들과 이곳에 왔을때도 잠시 생각하고

  대만친구가 너무나 좋아했던 장소였던것도 생각났다

  

 

  친구가 차를 빼러 가서 잠시 기다렸던 카페

  

  엄청 정신없이 흘러갔던 시간속에

  잠시 여유가 있었던 시간이었다

   

  

 그 오래전 극심한 추위와 폭우속에서 떨며 버스를 기다렸던 정류장은 흔적도 없어진지 오래고


 다음에 다시 한국에 온다 하더라도 

 이러한 모습이 아닐거고 예전생각따위는 왠지 할 수 없을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안녕 홍대

  안녕 합정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Asia /Korea 다른 글

    댓글 16

      • 이렇게 보니까 또 색다르네요 ㅋㅋㅋ저 메세나폴리스의 우산은 아직도 있군요 꽤 오래 전에 갔을 때는 뭐가 별로 없어서 아쉬운 느낌이 들었는데 요즘은 또 다른가봐요 ㅋㅋㅋㅋ
        홍대 저 골목은 유독 사람들이 많죠ㅠㅠ저기랑 그 홍대입구역 9번 출구인가요 그쪽도 어마어마하구요ㅠㅠㅠㅠ보기만 해도 힘들어요 ㅋㅋㅋㅋ

      • 저도 초반에 오픈할때만 저 메세나 폴리스의 우산이 있는줄 알았는데 건물의 시그니쳐로 유지하는것 같더라구요
        여름엔 그늘도 만들고 비도 직접적으로 때리지 않아서 유지하는듯 합니다 이쁘긴 이쁘잖아요 ^^ ㅎㅎㅎ

        홍대는 뭐 워낙 사람이 많아서..
        홍대역 근처에서 약속이 없으면 이제 합정이나 상수에서 가는게 편해서
        한국을 떠나기전에도 홍대역 보다는 상수역이나 합정역 근처에서 만난 기억이 납니다 ^^

      • 합정에 친구집이 있어서 가끔 가는 편인데, 메세나폴리스는 한번도 안가봤어요ㅋㅋ 메세나폴리스 옆에 있는 우동집 맛있습니다 +_+
        홍대 정말 숨막히네요ㅋㅋ 근데 갈 때마다 저런 거 같아요....

      • 메세나옆의 길거리 우동집은 엄청 오래된 집인데요 거기 괜찮죠 ^^

        추위에 떨며 저도 몇번 먹은 기억이 있습니다 ㅎㅎㅎ
        홍대는 사람이 너무 많아서 이젠 그쪽으로는 딱히 별다른볼일이 없으면 안가고 주변으로만 다니는것 같아요 ^^
        저도 한국 떠나기전 몇년간은 홍대역은 가급적 잘 이용을 안했었거든요^^

      • 오오오 이번 사진들 뭔가 다 총천연색이 돋보여서 활기찬 느낌이에요. +_+
        저 홍대 거리 너무 오랜만에 보니까 반갑네요. ㅋㅋ 잊었던 대학 시절 추억이 새록새록...ㅋㅋㅋㅋ
        그리고 모두의 초상권 보호를 위한 소드님의 디테일함이 눈에 띄었습니다. ^_^
        형님께서 한 문신은 거의 캔버스에 그린 것처럼 정교하군요!

      • 초상권은 중요하니 나름 신경써서 지우긴 하는데요... 가끔 애매한것도 많아서 참 어려운거 같아요... 다 지우기엔 시꺼멓고..;; 안하기엔 얼굴이 적나라하고... ㄷㄷㄷ

        홍대는 워낙 활기찬 동네라 그런지
        사진도 활기찬 느낌인거 같아요 ^^

      • ㅎㅎ~
        홍대 또 가보고 싶네요~~

      • 홍대 좋죠 ㅎㅎㅎ

        이른 새벽에도 초저녁같은 활기참이 있기도 하고 ㅎㅎㅎㅎ
        저도 좋아하는데 너무 북적여서 한국 떠나기 전에도 공연볼일 아니면 안갔던거 같아요 ^^

      • 아~~ 저...홍대 거리를 한 번도 안 가봤....^^;; 서울 가면 촌스럽게도 꼭 가보고 싶은 장소예요ㅋㅋㅋ 저번에 리얼로 잘 찍으셨던 홍대 공연 사진이 생각나네요^^ 그분들 공연 후 맞나요?ㅎㅎㅎ 아이돌 부모가 운영하는 꽃가게의 줄....ㅎㅎㅎ인상적이네요. 행복한 오후 되세요^^

      • 하하하 블리스님은 캐나다에서 오래사셨으니 당연 홍대는 안가보셨을법 하죠 ^^

        저는 한국에서 오래살았고
        관심사가 이쪽에 집중되어 있어서 홍대에서 살다시피 했을 뿐인걸요 ^^

        공연사진 기억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공연후 찍은 사진 맞아요 ㅎㅎㅎㅎㅎ

      • 따릉이랍니다 서울권에 요즘 들어 더더욱 많이 배치하고 있던데 , 정기권을 끊을수도 있고 , 간단하게 탈수도 있어요 . 일정금액을 지불해야하지만요 ㅋㅋ
        저는 얼마전까지 매일같이 홍대쪽에 출퇴근했어서 뭔가 그리운 곳이 되어버렸어요 ~

      • 제가있는 도시도 이런 공유 자전거를 엄청 늘리고 사람들에게 홍보하고 있는데 이번에 서울에서는 처음 본거 같아요 ^^

        다만 제가있는곳은 꽤 가격이 나가긴 하던데 서울도 가격이 괜찮다면 근거리는 탈만할것 같은 느낍입니다
        자전거 전용도로도 좀 잘 되었으면 하는 마음도 있구요 ^^

      • 불과 올해 초여름 쯤에 갔다왔었는데, 갔다온 지 얼마 됐다고 되게 새롭게 느껴지네요(....)
        오랜만에 홍대 쪽에 걸으러 갔다와볼까 싶기도 합니다. :)

      • 명동처럼 변화무쌍한 장소다보니 새롭게 느껴지실 수도 있을것 같네요 ^^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