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회 골든글로브의 검은드레스 #TimesUp 그리고 위선

75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의 검은드레스 

75th Golden Globe Award #TimesUp

https://www.timesupnow.com/

      

  

  

* 드레스 사진 없는 글

    

  

  

2017년도는 하비 와인스타인의 성폭력 사건이 수면위로 크게 오르며

유명 여배우들 뿐만 아니라 무명배우들 그리고 현장 스텝과 회사 직원들까지 추행을 저지른게 연일 뉴스에 나오고

많은 내용들이 언론에 도배되다시피 화제로 떠올랐었다


신인 배우들 뿐만아니라 

나름 영향력을 발휘 할 수 있는 금수저, 다이아몬드 수저라 말할 수 있을만한 대단한 배경을 가진 셀럽들에게 까지

추악한 손길을 뻗었다는건 음지에 더 많은 피해자가 있다는 뜻이고


심지어 사건이 진행되는 일정한 패턴과 도와주는 사람들이 있으며

업계의 알만한 사람들은 다... 아는 그러한 일이었다는것도 밝혀졌다

  - 직장생활로 한 업계에 있다보면 10년은 커녕 5년만 있어도 어디 회사 누구누구 소문이 다 나기 마련인데

    업계 큰손이라 하는 사람의 추악한 이면은 시상식 농담으로 이제 침대에 안불려가도 된다는 이야기까지 있었기에

    정말 공공연한 일이었다... 

   

   

그리고 하비와인스타인 뿐만 아니라

헐리우드라는 거대한 돈 시장에서 벌어지는 일에 대해

용기를 가진 사람들이 경험담을 밝히기 시작했으며



모든 폭력에 대해 침묵하지 않겠다는 #TimesUP 운동으로

미디어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자신들의 매력을 과시할 수 있는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화려한 레드카펫 의상 대신 검은색 의상으로 참여를 표하는 운동이 펼쳐져 많은 셀럽들이 검은색 의상을 입고

영향력 있는 여성들은 각계의 여성운동가들을 초청하여 행사를 참 훈훈하게 했다


드레스 코드가 검은색이니 화려한 검은색 드레스를 입는것도 뭐 괜찮다

좋은 뜻으로 참여하지만

엄청난 비용의 드레스와 보석 렌탈 비용을 들이는데 시상식에서 화려하게 보이고 싶은건 모두가 같을테니까



얼마나 멋진 운동인가!



남자여자 할거 없이 좋은뜻에 동참하며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배우들 뿐만 아니라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모든 여성들이 차별받고

부당한 대우에 참으며 폭력에 항거하지 못하는 상황을 다시 만들지 않겠다는 운동에

동료들과 함께 끔찍한 성폭력에 대한 저항의 목소리를 함께 하여 "더 이상 침묵하지 않겠다" 라니...


와.. 정말멋졌다 와우!!



...

하지만 여기까지

...



많은 이들이 이날 검은 드레스코드로 맞추어 지지한 그 와중에


유명인사들과 엄청난 돈들

그리고 그만한 파워가 몰려있는 헐리우드판에 작은거 하나 이러한 이슈까지 마케팅이 되는건 너무나 당연한 일이라도


수면위로 떠오른 하비 와인스타인 (Harvey Weinstein)의 사건은 너무나 구역질나는 돼지발정제같은 이야기라고 동조하면서

Time'sUP 뺏지를 착용하고

에프터파티까지 검은옷을 입었으면서


능력있다는 이유로

너무나 좋은 사람이며 진실한 사람이라는 이유를 들먹이며 옹호하고 

성공하기 위해, 좀 더 나은 라인을 타기 위해 위선적인 일들을 해왔으면서

타임즈 업이라는 캠페인에 해맑게 웃는 스타들을 보는 기분은 참...


그냥 조용히 있던가...



본인을 노출하고 알리는것 만큼은 숨쉬는것 만큼이나 중요한 위선자들에겐

잠시도 참을 수 없는 일인가 보다

  

  

미성년자 성추행으로 미국내 발딛지 못하는 로만 폴란스키 (Roman Polanski)의 구명운동에 당당히 이름을 올리고

끊임없는 성추행 논란이 끊이지 않는 우디 앨런 (Woody Allen)을 적극적으로 옹호 하거나

여성 스텝과 배우를 성추행한 남자배우를 적극적으로 응원 한다던지...

  

그래... 친한사람이고 자신의 인생 작품을 위해 훌륭한 감독과 작업하는게 중요할 수는 있지

  

  

직장생활 사회생활이란 부조리함 불합리함에 부당함에도 말한마디 못하는 억울함을 꾹꾹 눌러

훌륭한 프로젝트에 합류하거나 좋은 자리로 가기위해

나 또한 꼰대가 되어가는걸 느끼면서도 불타오르게 일하며 그렇게 돈벌기 힘들다는 말로 정신승리하며 사는거니까

  

  

그런데 예술을 향한 열정이 잘못되었다고 옹호하며

피해자는 평생 괴로워 하며 살아야 하는 사건에 대해 자신은 일만 같이 했다면서

그는 좋은 동료라고 말하면서


왜 검은 의상갖춰입고 뺏지까지 붙이고 나타나는 거니...

하....   


심지어 본인도 성추행 경력이 있으면서 검은옷에 뱃지달고 나타난 배우의 사진을 보니... 경악스럽고...

  

차라리 검은색 드레스코드 대신 소신것 화려한 드레스를 입은 셀럽들이 훨씬 나아보일 정도...  

  

  

엄청 많은 헐리우드 배우 한명한명에게

윤리관과 도덕성을 갖다대고 이리저리 무게를 달아가며 

영화를 보거나 더 좋아한다거나 할 기력도 없고 따지기도 힘들지만

  

이젠 세상이 변해서

인종차별주의와 성범죄는 퇴출되는 상황으로 가고

아무리 이미지 세탁을 위해 이리뛰고 저리 뛰어도... 결국 발목잡힐 만한 사람은 더 큰 발전은 없는 세상이 되기를

  

  

타임즈 업... 좋은 해시태그다

위선자들은 탑승 안했으면 하는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Shopping & Culture/Movie - 2018 다른 글

    댓글 14

      • 무슨 내용인지 몰라서 인터넷에서 찾아봤네요!

      • 아... 본의아니게 혼란을 드린 글이 되었네요 ㅎㅎㅎ
        일부러 해당하는 사진들을 하나도 올리질 않았습니다...

        해당되는 사람들이 한둘이 아니라
        사진을 넣으면 꽤나 흥미로운 글이 될것 같지만
        ... 참았네요... ;;;;;;;;;;;

      • 와~ 작년에 성추문 스캔들 하나 터지고 나서 진짜 줄줄이~~ 미투캠페인까지!!! 그래, 미국이라도 그런 일이 있으려거니 했지만 정말 밖으로 드러나기 시작하니 연일 쏟아져 내려 ㅎㄷㄷㄷ하더라구요. 우리나라 고 장자연 사건은 그렇게 이슈화되고도 아직도....양지에 나오지 못하고 세력에 눌려 있는데 용기를 낸 할리우드 여배우들!! 대단한 것 같아요!!! 타임즈업 뱃지, 세월호 노란 리본도 묘한 공통점이 있네요. 악용하는 자, 교묘하게 갈아타는 자...어디에나 있다는 것!! 소신있는 멋진 글 감사히 잘 읽고 갑니다!! 검은드레스 사진을 올리지 않은 마음도 헤아려지네요!
        저희 딸이 겨울 방학 끝나고 학교 갔더니 반에 밴쿠버에서 이사온 새로운 학생이 들어 왔다고 하더라구요~ 딸이 새친구 생겼다면서 신나하는데, 오타와는많이 추울텐데 하면서 진지하게 걱정하더라구요ㅋㅋㅋ 이사 준비 잘 하시구요~ 몸도 잘 챙기시길요!

      • 엔터테인업계는 일반 회사원들이 생각하는것 이상의 잔인함이 있어서
        보통의 멘탈로는 못견디는 업계라
        다들 쉬쉬하면서 알면서도 주고받는거라 생각하며 넘기곤 하더라구요...

        야심차게 헐리우드로 오지만 좋은 외모와 몸매 연기력으로 데뷔도 못하고 매춘이나 마약에 빠져들어 망치는 젊은 친구들도 너무나 많기에...
        이쪽 업계의 어두운면이라 보던 인식에서 바뀐지 얼마 안된것 같아요

        물론 없어야 하는 일이고
        배우들 뿐만 아니라 말한마디 못하는 밑바닥 스텝들을 위해서도 이런일은 계속해서 지속적으로 알려야 하는 이벤트라고 보는데요

        옹호론자도 싫은데 본인도 성추행 전력과 여성스텝을 때린 경력도 있으면서 뻔뻔하게 여성을 위한다고 나타난걸 보면 정말...
        업계에서 버티는것도 보통멘탈이 아니겠지만
        유지하고 성공을 향해 철가면을 써야 할땐 쓰는것도 대단한거 같습니다 ㅠㅠ

        저도 배우들을 좋아하고 헐리우드 엔터테인먼트를 좋아하기에...
        앞으로도 영화도보고 음악도 듣고 할거라 사진을 하나도 올리지 않았습니다
        한두장이 아니라 제 멘탈이 바스라질것 같아서요 ㅠㅠ

        아 그나저나 밴쿠버에서 갔음 엄청 춥겠네요...
        밴쿠버는 요즘 6도~8도 이렇습니다 ㅠㅠ
        물론 온도가 그래도 공기는 꽤 차가워서 잘입고 다니긴 하겠지만...
        따님의 친구가 따님 덕분에 추위에 잘 견디길 바래봅니다 ^^

      • 저 사건 때문에 즐겁게 보던 드라마나 영화도 괜히 한 번씩 체크해보게 되었어요.
        (아... 요즘 진짜 뭔가를 소비하는게 힘들어요ㅋㅋㅋㅋㅋㅋ 한국에서도 불매하는 제품많은데ㅠㅠ)
        검은 옷을 왜 입는지도 모르고 검은 옷을 입는건지, 그냥 모르는 척 하는 건지 정말 어이고....

      • 뻔뻔함을 넘어선거죠...

        가치관이 어그러진 생활을 오래 하다보면 그게 당연시 여기게 되고...
        일은 일 사생활은 사생활... 이런식으로 생각을 하게 된다더라구요
        한국과 헐리우드 셀럽들 스포츠 스타들 등 스포트라이트를 많이 받는 사람들 중엔 꽤 많은 사람들이 그렇....

        그런데 이번 시상식 같은건 좀 너무했어요
        어쩜그리 뻔뻔한지...

        어후.............
        그나마 케빈스페이시는 이번엔 참여 안했더라구요... 욕은 많이 먹었지만 최소한의 양심은 있었나 봅니다 -_-
        그런데 부르지도 않았고 노미니 되지도 않았는데 와서 얼굴 비추려고 온 셀럽들은 정말 양심리스.....

        제가 좋아하는 배우도 그렇고...
        제가 이불킥을 할것 같아서 사진을 안넣었는데 다행이랄까요... 엉엉 ㅠㅠㅠㅠㅠㅠ

      • 아무래도 외국에서 일어나는 일이다보니 그냥 블랙 드레스를 입은 이유 등으로 여배우 사진(...)들이 메인에 걸려서 그런 일이 있었구나 하고 넘겼거든요 sword님 글을 보니 그 이면까지 알 수 있게 되어서 다행이에요....참 갑갑하네요.....직접적이든 간접적이든 가해자가 저렇게 드레스코드에 맞춰 입고 배지 달았다고 웃으면서 사진 찍으라는 의미의 운동이 아닐 텐데요......

      • 영화나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들이야 찾아보고 스토리를 알고 그래서 많이들 알지만

        사실 대중들이 모든걸 다 찾아 보진 못하죠...
        그래서 이런 이벤트가 있을때
        마치 성평등주의자라는 얼굴을 들고 뻔뻔하게 나타나
        이런 뜻깊은 행사에 나도 있다...라고 얼굴도장 쾅쾅...

        제마음도 쾅쾅 무너집니다 ㅜㅜ

      • 잘 몰랐던 사실인데 소드님 덕분에 찾아보고 알게 되었네요
        오히려 원래 의미가 퇴색이 되었다는 느낌이 저도 드네요.

      • 시작부터 강력한 메시지를 냈고
        많은 참여자가 있지만

        남자들도 그렇고
        파워풀한 여성들도 약간 이것을 쇼로 이용하는 느낌도 없지않아서...
        느낌이 쎄... 합니다...
        아직 일년도 안된 운동이니 지속적으로 진행하다보면 ... 더 다듬어 지겠죠...^^

      • 저도 하비 와인스타인의 성폭행, 성추행 사건... 그것으로 줄줄이 밝혀지는 할리우드 성추문 스캔들... 이야기를 들었고,
        미투 캠페인까지는 알았지만 타임즈업 캠페인은 처음 알았네요.
        좋은 라인을 타기 위해, 성공하기 위해 위선과 뻔뻔함을 보이는 사람들은 역시 그곳에도 존재하는군요.
        기회라고 생각하고 그걸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은 것 같은데, 다 알고 있는 상황에서 보면 참 어이없고 답답하시겠어요.
        타임즈업 캠페인에 참여하며 이미지세탁을 하는 사람에 대하여, 그 사람의 행적을 모르는 일반인은 그 사람에 대해 '개념있는 사람이네'라고 생각하게 될 것 같습니다.
        그들도 그걸 어느 정도 노린 것이겠죠. 결국 성공과 살아남는 것이 최선이라 생각할테니까...

      • 사회생활이란 그런거죠
        뻔뻔하게 위선적으로 성공의 라인을 위해서
        자신을 마케팅 하기 위해 뭐든 이용한다는 헐리우드지만 이번은 저도 짜증이 나더라구요... ㄷㄷㄷ

        암것도 모르는 사람들은 표면적인 언론노출만 보고서도 상당히 이미지 세탁이 될듯 합니다 ㅜㅜ

      • 해당 캠페인(?)에 대한 기사는 일전에 접해서 그 취지에 공감하고 지지를 보내기도 했는데요,
        소드님 글을 읽어보니, 해당 운동에 참가한 일부에 대해서 날카롭게 지적하신 이유를 알겠네요.
        행동하는 선각자인양 구는 위선자들은 모조리 검표해서 내리라고 하고 싶습니다. ㅠㅠ
        헐리웃 뿐만아니라 제 주변에서도 입과 손이 따로 노는 경우를 종종 봤기 때문에... 이를 자신의 마케팅 수단으로 삼는 그들이 더 저열해보이네요. -_-

      • 일반인들도 결코 벗어날 수 없는 위선의 라인은 늘 선택해야 하는 상황을 같이 하지만
        이 캠패인은 아무래도 더 유명인들이라 그런지 소름이 크게 돋더라구요...ㅠㅠ

        이 캠페인에 참여한 문제있는 남자여자 셀럽들 뿐만 아니라
        전체적으로 주도하는 여성들도 본인들만 너무 챙기는게 아니라
        음지에서 피해받는 사람들도 챙기는 그러한 캠페인으로 롱런하길 바라는데요

        ... 골든 글로브에서는 우먼파워를 외치는데...
        유명하지 않은 신인들과 남성피해자 이 업계의 일반 사무직 피해자들에 대한건 완전 싹 빠졌거든요...

        우먼파워보다는
        피해자가 더 발생하지 않기 위한 캠페인이 되기를 진심 바랍니다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