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와 예술가들의 만남, 밴쿠버 벽화 축제 (Vancouver Mural Festival 2017)

170812

Canada / Vancouver

Vancouver Mural Festival 2017 

밴쿠버 벽화축제

https://www.vanmuralfest.ca




화창함이 지속되는 밴쿠버의 여름날씨와 함께

밴쿠버 벽화축제가 열린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평소 미술과 예술에 관심이 있었던 저로서는 너무나 기쁜 행사였는데요

물론 이런 축제가 없다고 해서 벽화나 그래피티가 없는 밴쿠버는 아니지만

밴쿠버에서 멀리 떨어져있는 몬트리올 벽화축제를 늘 선망했기에


드디어!! 밴쿠버에!!! 벽화축제가!!!! ... 라면서 달려갔습니다 ㅎㅎ


실제로도 2016년부터 시작한 행사이기 때문에 2회 밖에 안된 행사이지만

벽화의 퀄리티는 어디 부럽지 않게 좋았기 때문에 인상 깊었던 벽화들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

  

  


  제가 들렀던 골목의 처음부터 압도적인 사이즈의 벽화가 눈에 들어옵니다


  다양한 인종과 문화가 공존하는 밴쿠버이기에

  벽화들도 하나같이 심상치 않더라구요 ㅎ

  

 

  칠이 끝난지 얼마 안되어서 그런지

  흐린날씨 속에서도 화려한 색감을 자랑하는 벽화가 멋집니다

 

    

  노오란 벽색으로 단장한 벽화는

  칙칙하고 어두웠던 골목을 단번에 화사하고 스타일있는 길로 바꿔놨구요

 

  

  길에 맞게 디자인한 그림은

  언덕길을 기쁘게 걸을 수 있는 길로 바꿨더라구요 ㅎ

  

  노오란 벽이 쭉 이어진 단층건물이 있는 작은 골목 같지만...

 

  

  사실은 2층 높이의 엄청 큰 벽화입니다 ㅎㅎㅎ

  

   

  그리고 2회 밖에 안되었지만

  많은 인파가 행사장을 찾았습니다 ㄷㄷㄷ

  

  참고로 이 행사가 진행되는 동네는 평소 많은 인파가 찾는 동네는 아닙니다


  밴쿠버 다운타운이 요즘 포화상태라

  다운타운과 연결되면서 가까운 지역이라 떠오르는 지역이긴 하지만요 ^^

  

    

  컨테이너... 슬레이트라고 해야 하나요

  판넬로 지어진 집을 아주 멋지고 핫한 장소로 바꾸어서

  많은 분들이 여기서 사진을 찍고 계시더라구요 ㄷㄷ


  창문에 그려진 낙서들이... 이 골목의 평소 분위기를 말해주는 듯한 느낌입니다...

 

  

  셀카 찍기 또 좋은장소입니다 ㅎㅎㅎ

  거대한 박스안에서 찍으면 얼굴에 집중 완전 잘되는 벽화 ㅎㅎㅎ


  언덕이라서 키에 맞춰서 사진을 찍을 곳을 고를수도 있습니다 ㅋㅋㅋㅋ

  

 

  수십미터가 될 것 같은 거대한 벽화... ㄷㄷㄷ

 

  위 사진에 이어지는 이 벽화는 

  스케치하고 색칠하는데만해도 상당한 시간이 걸렸을것 같은 느낌입니다 ㄷㄷ

  

 

  날씨가 오락가락 했지만

  그래도 쨍한 햇빛이 비췄을때 벽화를 찍으니 사진이 너무 잘나오더라구요 ^0^

  

 

  시크한 패턴이 푸른벽에 잘어울렸던 그림도 있었구요

  

  

  딱 마침 해가 강렬히 비출때 찍은 이 벽화는 너무나 이뻤습니다

 

  행사장임을 말해주는 푸른 천과 하늘이 푸르게 보이는 타이밍이라 이뻤지만...

  메인 섬네일로는 탈락... 헉헉...

  

   

  벽화 행사장에 걸린 하얀... ... 난닝구? ;;; -ㅅ-;;

  민소매에 그려진 그림 보면서 순간 깜놀하기도 했습니다 ㅎ

 

  

  거대하고 잘그려지기도 했지만

  많은 창문과 그림이 묘하게 어울려서 한동안 서서 보는데 정말 맘에 들었습니다

   

  

  전체로는... 이정도 ...

  욕조에 누운걸 표현한거라는데 3층짜리 건물이다보니 워낙 커서 사진찍기도 힘들더라구요

 

  잘그린 그림도 그림이지만

  색색별 통통 튀는 느낌이라 저는 맘에들었습니다

  

  

  원래 붉은 벽인지

  색을 붉은 색으로 칠하고 그림을 그린건지 알수는 없지만


  붉은 색상과 동물이 잘어울려져서 강렬했습니다 ㄷㄷ

 

 


  모자이크 같은 그림으로 가까이에 갈수록 디테일이 보이는 그림인데요

  올해 그림이 아닌가? 싶었는데

  올해 참여하는 아티스트표시인 펫말을 보니 올해 그림이었습니다


  전기줄이 아쉽더라구요 -_ㅜ...

  

   

  와... 기린...

  그리고 톤을 일부러 맞춘건지 보라색 창틀과 그물망도 이뻤습니다


  

  빼꼼 보이는 기린도 참 이뻤구요 ㅎ

   

 

  누가 그린건지 알수는 없지만

  차량통행을 막은 길에 신나게 그린 느낌이었습니다 ㅎ

  

  

   버스에 아직 한참 작업중인 아티스트들도 있었구요

  

  

  한쪽에서 별도의 작업을 마무리 하고 있던 벽화와

  벽화를 함께 한 크루들이 마무리를 한 즐거움을 나누는것도 볼 수 있었습니다

 

  

  2017년의 벽화 페스티벌의 메인 그림인 초대형... 4층짜리 ... 그림입니다

  너무 커서 사진에 다 나오지도 않더라구요 


  흐려진 날씨지만 환하게 붉은 벽화가 칙칙한 건물의 이미지를 확 바꾼 느낌은 느낄 수 있었습니다

 

 

  참여작품인데...

  일반 관람객들이 가까이 가지 못하게 펜스가 쳐져있는 벽화도 보였구요

 

 

  여기도 대형 벽화가 ㄷㄷㄷ

  nuba 라는 레스토랑인데요 나름 인기있는 레스토랑의 벽화를 이렇게 바꿈으로서 사람들이 더 좋아하는것 같더라구요

  길의 입구쪽이라 더욱 핫 해졌습니다 ㅋㅋㅋ  

  

  

  옆에서 보는건데 정면에서 보는것 같은 효과를 보여주는 벽화도 있어서 신기했습니다 ㅎ

 


  사진으로 보는 것들 보다 훨씬 많은 아티스트가 참여하고

  작년에 그려진 그림들도 있어서 매우 많은 벽화들이 길을 장식하고 있었는데요


  벽화 축제가 끝났다고 해서 그림을 지우는건 아닙니다 ^^

  너무나 당연하게도 벽화축제를 하는 근본적인 이유로는 동네의 분위기도 바꾸고

  관광객과 사람들을 끌어들이는 매력으로 존재하기 위한 것이기에

  생각보다 관리가 잘 된 작년의 작품들도 볼 수 있기도 한 곳입니다


  그렇기에 혹시 밴쿠버를 방문하시는 분들이시라면 

  다운타운 근처 Main St. (길 이름이 메인 스트리트)를 방문해보시는것도 추천드립니다 ^^

 

 


 * 로그인 하지 않으셔도 누르실 수 있는 하트... 눌러주실꺼죠?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America/Canada 다른 글

    댓글 13

      • 축제가 끝난 다음에 혹시 지우는건가 싶었는데 다행히 그대로 두는군요 알록달록 화려해서 참 좋아요^^
        저는 특히 기린 그려진 벽화가 예뻐요 저 꽃과 기린이 잘 어울리기도 하고 색감도 참 예쁘네요+_+

      • 저도 기린 벽화 참 좋더라구요
        꽃도 꽃인데 벽과 꽃 기린까지 색이 참 이뻐서 맘에들었는데

        엄청큰 쓰레기통이...-_ㅜ...

      • 와... 벽화가 정말 너무너무 예뻐요. 다들 알록달록하고 화사하구요. 벽 앞에서 서있기만 해도 인생샷감인데요? ㅋㅋㅋㅋ
        매년 그려놓은 벽화를 유지하기도 한다니 밴쿠버 시내에서 꼭 가야할 곳이라고 생각되네요.

      • 정말 날씨좋은날 셀카 찍음 인생샷 나올만한 장소더라구요 ㅎㅎㅎ

        관리도 잘되고 축제를 즐기는 사람들도 많지만 축제가 끝나고 와도 괜찮을것 같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

      • 예쁘다... 와, 스케일이 어마어마해요. ㄷㄷㄷㄷ
        썸네일로 넣으신 그림도 압도적이고, 저도 기린과 보라색 꽃 벽화가 눈에 띄어요. :D
        저 정도 규모라면 밑그림 그리는 것부터 녹록지 않았을 것 같은데, 정말 굉장합니다. +_+

      • 이쁜거는 기린과 보라색 꽃이 진짜 이쁜것 같아요 보는사람마다 다 흡족스러운 그림!!... 그런데 엄청 큰 쓰레기통이 한쪽에 있어서 그림을 좀 짜른게 아쉽습니다 허허...

        어마어마한 사이즈의 그림들이 감탄할만한게 많았습니다 ^^

      • 오아~~~ 오타와에도 그래피티 힙합 축제 하는데 이 정도의 스케일은 아닌듯해요! 사람들과 비교해보니 작품마다 규모가 어마어마하네요 그림도 넘 센스 넘쳐서 사진이지만 한참 보게되네요. 실제로 보면 정말 한참 쳐다보게 될 것 같아요. 노란 벽화도 이쁘고~ 창문과 어울린 욕조에 누운 여자 그림도 멋지네요! 작품마다 다 매력있어요!!! 밴쿠버의 볼거리로 손꼽힐 만 합니댱^^ 해피 하루 되세요^^

      • 오타와와 토론토 몬트리올의 벽화 행사를 보면서 부러워 했는데 이렇게 밴쿠버에도 생겨서 완전 기뻤습니다 ㅎㅎㅎ ^0^

      • 우리나라에도 벽화마을이 많지만 축제까지 하는 벽화가 있는 길이 차원이 다르네요.
        그렇지만 동네 분위기를 좋게 바꿔주는건 똑같겠지요? ^^

      • 한국의 벽화마을 사진들을 보며 참 부러워 했는데요
        뭔가 아기자기한 벽화마을과 달리 이곳은 동네 자체의 분위기를 바꾸기 위한거라 스케일이 좀 크더라구요 ^^

      • 우연찮게 보게되었는데 멋지네요,마을분위기도 살리고 축제로 인해 외부에서 찾아오기도 해서 지역경제도 살릴듯하고 작가들도 일하고 작업들도 다양한 스타일이라 보는 재미가 좋네요~~크기도 압도하고~~굿!!!

      • 잘봐주셔서 감사합니다^^
        크기가 정말 압도적인것도 있고 분위기를 바꾸는것들도 많아서 앞으로도 계속 이 행사가 진행될듯 합니다 ^^

        그런데 애니메이터님의 글을 보는데 모두 비밀글이네요...;;;
        이유가 있는 블로그 인가요?;;

      • 아,,,,제가 가진 블로그가 3개라,,,ㅎ
        2개는걸어두고 1개는 공개한거라~~
        http://animatorkim2.tistory.com
        여긴 제가 그림 올리는곳입니다~~^^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