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트리올의 플라스 데자르역 (Montreal Place Des Arts Station)

Aug 2018

Canada / Montreal

Place-des-Arts Station

몬트리올의 플라스 데자르 역

 

 

 

몬트리올에 머무는 기간동안 재미있었던건

지하철 역마다 내부의 벽과 바닥, 벤치까지 모두 디자인이 다르다는 거였습니다


다운타운에 걸쳐있는 전철역의 경우 이용객이 많아 광고가 많은것도 볼 수 있고

주택가만 있는 전철역의 경우 아무런 광고가 하나도 없다는게 신기하기도 했는데요


전철타고 이동을 하면서 이래저래 찍어본 역들 중

마침 사람이 적었던 순간을 찍었던 플라스 데자르 역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그냥 단순히 전철역과 벤치일 뿐이지만..

 

 

이곳은 벽을 평평하게 쭉 펴지 않고

저렇게 지그재그 형태로 일부러 만들어놓은 전철역입니다

 

 

상단에 썼다시피

몬트리올의 대부분의 전철역은 바닥과 벽 벤치가 모두 역마다 다릅니다 (비슷할 순 있...)


이 플라스 데자르역은 파란 벤치가 이쁘기도 한데 푸른색의 타일 모양이라 디테일까지 있는 벤치가 특징이었습니다

  

  

그냥 벽에 달린 공중전화기

 

 

위에서 보면 이렇게 생겼습니다

중간에 구름다리처럼 통로가 있어서 넘어갈 수 있게 되어있고요

  

예술과 관련된 전철역이다보니

벽에 광고도 있고 상단에는 관련한 그림도 걸려있고요

 

   

이 역 이름 자체 그대로인 Montreal Place Des Arts 는 몬트리올의 아트센터(현대미술관+극장)를 뜻하는곳이라

이런 대형 그림만 하더라도 대충 어떤 곳인지 감이 올만 하죠 ㅎ

 

 

벽에는 이곳에서 하고 있는 연극무대 홍보 포스터가 있고


바닥에는 출구까지의 거리가 표시되어있습니다

위 사진은 왼쪽으로 전철 승강장까지가 표시되어있는데 단위는...모르겠네요;;


조금 더 가면 출구까지의 거리를 나타나는 거리표시가 또 나옵니다

 

 

출구쪽은 생각보다 단촐합니다

 

안에서 보면 사람이 많지 않아보이지만 출구쪽 나가있으면 사람들이 꽤 많이 왕복하는데 도대체 어디서 사람들이;;;

 

  

분명 나가는 곳은 많지 않고

출구 방향도 단촐한데 나가보면 엉뚱한데 나가 있는 신기함;;;

 

 

이용객이 꽤 많은 전철역임에도 

관련 행사광고 외엔 깔끔하면서 밝은 느낌의 전철역인 플라스 데자르역 이었습니다

  

  

* 관련 글 *

 - 플라스 데자르역 주변모습 : https://bluesword.tistory.com/1156

 - 플라스 데자르 예술센터 : https://bluesword.tistory.com/1148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America/Canada 다른 글

    댓글 4

      • 내부에 있는 그림 스케일이 어마어마하네요. ㄷㄷㄷ
        그리고 지그재그로 세워진 벽과 벤치가 아주 센스있군요. +_+

      • 엄청 큰 그림이 강렬하게 있는데
        마참 지나다닐때 사람이 없어서 딱 사진찍을 수 있었어요 ^^

        지그재그벽은 좀 신기했어요^^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