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과 함께하는 몬트리올의 플라스 데자르역 근처

Aug 2018

Canada / Montreal

Montreal Place-des-Arts Station

몬트리올의 플라스 데자르역 근처

   

  

  

몬트리올에서의 삼주라는 기간동안 

다운타운에 머문기간이 길기 때문에 이 플라스 데자르역 근처를 자주 왔다갔다 했는데


이 역은 일단 몬트리올 현대미술관 및 콘서트홀과 극장과 바로 연결되는 곳이기도하고

주택가 보다는 근처 영화관과 많은 레스토랑들이 많이 있어서 진짜 다운타운이란걸 확연히 알 수 있는 곳이다


<플라스 데자르역 근처>

    

첫날 봤을땐 흐려도 사람이 정말 많았다 ㄷㄷ

습도와 함께 더워서 그런지 사람들 옷차림도 시원시원

 

비가 와도 건조한 밴쿠버에 있다가 이곳에서 느끼는 확연한 습도에 조금 당황하기도 했다

 

  

예술센터 앞엔 비가 내리지 않으면 꾸준히 이 체스판이 있었다

관광객과 현지 지역분들도 나와서 체스를 즐기시고


관리하는 직원도 여럿있어서 치우고 펼쳐지고 경기의 승패까지 다 관리하시더라 ㅎ

 

 

예술센터 건너편에 있는 하얏트 건물 옆

전철역으로 전부 연결되지만 지하도로만으로는 찾기 힘들어서 나는 그냥 밖으로 나와서 찾아다녔다

  

 

예술센터 건너편이라서 그런건지

특급호텔이라고 있는건지는 모르지만 이런 예술품이 멋지긴 멋지다 ㅎ

 

 

난쟁이가 거인을 끌고가는 모습같아서 이뻤...ㅎㅎ

  

  

전철역에서 나와 보이는 이 광장은 여름시즌엔 매주 행사가 있는 곳이다

이런저런 행사가 항상 있던데

이때엔 그나마 행사가 없어서 좀 한적했던 ㅎㅎㅎㅎㅎㅎㅎ

  

   

현대미술관 앞


지하도로 전부 연결되기 때문에 전철을 타고 온다면 비나 눈, 겨울추위를 겪지 않고 실내로 바로 이동 가능하지만

이전글에도 썼지만 도대체가... 한국같은 그런 안내가 아니라

그냥 표지판 있고 아무것도 없는 철문이 덩그런히 있어서 좀 당황스러운면도 없지않아 있다 ㅋ


여름이라 선선한 편이라서

전철역에서 나와서 원하는 목적지로 이동하는게 나는 더 쉬웠던;;

 

   

예술센터 바로 건너편의 대형쇼핑몰

당연히 전철역과도 이어져있어서 여기까지 나오는건 그닥 어렵진 않다


쇼핑할 수 있는 브랜드들이 많은건 아니지만

이곳의 지하 1층은 푸드코트라 음식들이 많고 IGA가 있어서 장보기도 수월하다

하얏트와 연결되어있기도 하고

사진 정면으로 보이는 입구로 쭉 걸어가면 사무실 단지가 나오는 길로 나갈 수 있어서 추울때 좋을거 같다

   

  

높은 창으로 해가 길게 들어온다

초반에 몇번 이곳에서 밥을 먹었는데 저녁 노을을 유리창 넘어로 보는게 정말 멋져서 기억에 남기도 했다  

  


새로운 건물들이 번쩍이면서 주변에 많기도 하고

 

 

전철역...

진짜 저 노란줄 그어진게 문이다;;


지하도로 어지간한 주변 대형건물들과는 전부 이어지니 정작 출입구는 이렇게 단촐하다

     

  

뜬금없지만 역 사진이 나온게 이거밖에 없어서;;;

(작게 보이지만 170cm) 


건물은 정말 저렇게 전철역과 현대미술관이 저렇게 붙어있다 

  

   

역근처의 사무실 단지와 고급 콘도건물도 바로 이어서 보인다..

 

 

뭐라는지 모르지만 대중교통 홍보 같 ;;

  

    

주말에 하던 행사와

예술세터 바로 옆자락의 건물들, 리뉴얼 하는 건물과 새로짓는 건물들

 

  

몇일간 계속 준비하던 행사장 모습

내가 방문했을땐 이곳에서 디자인 행사와 패션쇼가 했다

 

 

그리고 인상적이었던 미술품


하얏트 호텔의 설치미술도 이뻤지만

그래도 강렬한 기억을 남겨준 미술품이었다


야외전시니까 진품은 아니고 미술전시 홍보카피품이겠지만


남자들 보다는 여성들에게 뭔가 강렬한 이미지를 주는것 같았던게

그냥 지나가던 많은 여성분들이 여기서 정말 한참을 떠나질 못하셨다 (그래서 길건너편에서 사진찍으려 한참을 기다렸다;;;)

   

      

다른날 모르고 엉뚱한 출구로 나왔는데

이런 주택가들도 있었다 생뚱맞...;;

 

 

전철역 건너편의 또다른 문인데

내부는 무슨 식당가가 있는데 여기도 전철역이랑 이어진다;;;

아무 표시없는 이런문과 전철역과 이어진 건물들이 여기저기;;;


그래서 내부에서 연결되어 이동하는거보다

나는 밖으로 일단 나가서 건물을 찾아가는 방식으로 다녔다;;

 

 

행사장이 치워진 광장

 

 

떠나기 전 다시 왔는데 때마침 맑은날이었던


추운도시라 지하에 거대한 도시가 또 있다고 할 만큼 지하도가 촘촘하게 연결되어 있다고 하던데

나는 관광객이라 도전보단 큰길가 위주로 밖으로만 다녔다 ㅎ



* 다른 몬트리올의 전철역 주변 *

  - 엣 워터역 근처 : https://bluesword.tistory.com/1144

 - 생로랑역 근처 : https://bluesword.tistory.com/1145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America/Canada 다른 글

    댓글 8

      • 동네 자체가 진짜 아름답고 멋있는 것 같네요!

        무언가 그 구역 자체가 하나의 커다란 예술작품 같다는 느낌도 듭니다ㅎ
        엉뚱한(?) 출구로 나온 곳에 위치한 주택도 무언가 고풍스럽고, 멋있는 느낌을 주는 것 같구요!

      • 여기 동네가 멋지긴 하더라구요
        아무래도 예술센터가 있어서 그런지 동네도...ㄷㄷㄷㄷ

      • 현대미술관에서 열린 몬트리올 비엔날레 보러 갔는데 주변이 멋지더라구요^^ 덕분에 쇼핑몰 분수쇼는 여름에도 한다는 걸 알았구요ㅋㅋㅋ 큰거리여도 걸어다니며 관광하셨기에 더 많은 것을 품은 듯해요 아늑한 밤 되시길요^^

      • 주변이 정말 그냥 걸어다니며 보는재미가 있던곳이었어요 ^^

      • 밑에서 두번째 사진 왜 갑자기 용산역이 생각나죠. -_-;;;;
        그리고 난장이가 거인 끌고 가는 것 같은 조형물은 정말 귀엽네요. 저렇게 거대한데도 귀엽습니다. ㅋㅋ

      • 그러고보니 비슷하긴 하네요 ㅎㅎㅎ

        다만 용산은 거대한 건물들이고 여긴 그나마 좀 자그마한 건물들이라는거 정도? ㅎㅎ
        세계적으로 저렇게 표면을 유리로 덮어버리는 건물들이 워낙 많아서 비슷한 느낌이 들만도 해요 ^^

      • 역시 멋진 거리의 풍경을 감상하면서 스워드님의 손길을 탄 사진이 예술작품으로 다가 옵니다.
        특히 여성의 나체 몸매에다 토끼 마스크를 씌운 장면은 볼만합니다.
        상징적 예술과 여성을 향한 메세지 아니 사람들에게 뭔가를 호소 하는듯한 묘한 메시지 합축이 있는 그래픽이네요.

      • 동네 자체가 예술적인 느낌 정말 많이 풍기더라구요
        전철역이 아트센터역이다보니 더욱 그러한거 같기도 하고요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