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에서 몬트리올 가는 에어캐나다(Airbus A320)

180814

Canada / Vancouver - Montreal

AIR CANADA Airbus A320-200 / AC312

밴쿠버에서 몬트리올가는 에어캐나다 비행기

 

 

 

어지간하면 블로그에 힘들다 바쁘다 어쩌고 말을 안하는데

올해는 어지간히 정도가 아니라 계속 힘들게 보내는중;;


결국 포기하고 그냥... 

편한거 부터 해결하는 걸로...;;

 


아무튼

8월에는 반강제로 몬트리올을 다녀와야 했는데


회사일로 가는것이라 회사에서 비행기티켓을 해주길래

회사티켓은 보통 시간변동이나 캔슬에 대해 수수료 없는걸 사기때문에

등급이 높은걸 사줄 줄 알았는데 이건 아니었다


좌석등급이 낮아 넘치는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좌석 업글도 안되고

기내식도 없고 핸드캐리(Carry On Bag, 기내용 가방)만 되고 수화물이 되지 않아 짐을 부치는데 가방당 26달러 씩 냈다;;;

가방 두개가 무게가 다른데도 각각 26달러면 그냥 개당 금액인듯...


막상 비행기 타고보니 비행기 전체가 기내식 미 포함인 저가항공 같은 운영인거 봐선

등급이 높아도... 수화물은 되도 기내식은 안나왔을것 같다


밴쿠버에서 몬트리올까지 4시간 45분 비행하게 되는데 한국에선 국제선 시간이지만

이곳은 국내선이기 때문에 가능한 운행같기도 하다

 

 

가장 끝 좌석인데

어쩌다보니 가장 먼저 타게 되어서 텅빈 기내도 보고


사람없을줄 알았는데 완전 만석이었다 -0-

 

 

좌석은 뭐 간단하고 흔한 USB 충전포트와 전기 코드를 꼽을 수 있게 되어있다

 


 

영어 - 불어 공용안내

  

    

기내식이 기본제공이 아니니만큼

책자에 기내식 판매가 있던데

먹을만한것도 별로 없기도 하지만 가격도...

 

이곳 물가 치고는 엄청난 가격은 아니지만

나는 패스하고 그냥 수면에 빠졌다 

  

  

좀 먹을만 하다 싶으면 뭐...


저가항공 탈땐 라운지에서 간단하게 먹고 탈텐데

이날도 여유있게 움직이시는 반려자님 덕분에 라운지는 가지도 못했다 -_-...

   

 

두사람의 짐을 싸는거 부터 짐을 옮기는 모든 작업을 혼자 하다보니

새벽부터 움직인게 피곤했는지 완전 기절하고 깨보니 몬트리올 공항...


대여섯시간까진 뭐 암것도 안먹고 그냥 가도 충분


자고났더니 기내식은 안주지만 음료수는 계속 줘서 반려자님은 엄청 마셨다고... 한다 





sword

평범한 사람의 추억팔이 블로그

    이미지 맵

    America/Canada 다른 글

    댓글 12

      • 고생하셨네요. ㅠㅠ
        업그레이드도 안 되는 좌석에서 5시간 가까이...ㄷㄷㄷ
        캐나다는 워낙 땅이 넓어서 국내선도 그 정도 걸리는군요. +_+

      • 보통 회사에서는 좋은등급으로 뭔가 변경이 가능한 티켓을 주는데 ;;;
        짐 부치는것도 돈내야 하는 좌석이라 당황하긴 했습니다 -0-...

        땅이 워낙 크니 국내선이 5시간 ㄷㄷㄷ
        후덜덜 하더라구요 -0-

      • 고생하셨지만 그래도 이런 사진으로 남기신 보람이 있으시죠? 그나마 항공사에 대한 정보도 잘 알아가고 좋네요.

      • 힘든데 바쁘기까지 하고 이래저래 안좋아서 좀 힘든시간을 보내고 있긴 합니다만 나름 잘 버티고 있습니다 헤헤
        오랜만이예요 ^^
        잘 지내시나요 ^^

      • 6시간이나 걸렸군요~ 남푠도 국내 출장은 이코노미로 주구장창 끊어주더라구요! -- ; 국내선 기내식 주는데도 있긴 있는데 안 주는데가 더 많죠. 짐싸고 이동하느라 수고 많으셨겠어요! 그래도 쉽지 않은 상황에서 큰 숙제 하나 해결했네요. 건강 잘 챙기시구요~ 힘내시길 응원해봅니다!

      • 어지간한 회사들은 임원이 아니면 거의 이코노미긴 한데
        보통은 가지고 있는 마일리지로 업글을 하죠 ㅎㅎㅎ

        그런데 어지간한 회사에서 사주는 티켓은 취소와 환불에 자유로워 업글까지 가능한 티켓인데 이번엔 아니라 아쉬웠습니다
        마일리지 많은거 이때 쓰면 좋은데 말이죠 ㅠㅠ

      • 기내식은 안주지만 음료수를 주는 것도 참 신기하네요!
        요즘 해외여행도 다 비행시간이 2~3시간인 곳만 다녀와서 그런지, 국내여행도 5시간 비행기를 타고 있다보면 해외출장가는 느낌일 것 같아요.
        수고 많으셨어요 :)

      • 아무래도 국내선이다보니 가능했던거 같아요 ^^
        자는동안 음료는 엄청 마셨단말에 웃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 엇... 자석이 꽤나 좁아보이는...ㄷㄷ 이번에 여행 때문에 10시간씩 왔다갔다 하면서 비행기에서 쭉 타고 가는 게 얼마나 힘든건지 새삼 느꼈습니다 ㅜㅜ

      • 자주 타시면 그닥 안힘드실거예요 ^^

        근데 전 처음부터 너무 잘자고 잘먹고 시차적응 바로해서;;;;;;;;;;;;
        덕분에 아직도 잘 타고 다닙니다 ^^

        좁아보이긴 하는데 아주 직각으로 앉아갈정돈 아니라 그럭저럭 구겨져 잘만하긴 했습니다 ^^

      • 국내선이 5시간
        역시 땅이 큰 나라네요
        보기에 저가항공 비행기 같은데
        그럴 경우엔 업그레이드 할 좌석도 본래 없지 않나요?
        기껏 좀 나은 자리라 해봤자 맨 앞줄 정도인데...
        - 베를린에선 직행을 선호하면 저가항공사를 피할 수 가 없어
        타본 경험이 많거든요 -
        아무튼 요샌 회사들도 비지니스를 항상 해주지 않아서
        직장일로 가는데도 고생이네요 ㅠㅠ

      • 저가항공사는 아니지만
        국내선은 저가항공처럼 운영을 하더라구요 -_ㅜ...

        그래도 비즈니스석은 앞쪽에 운영을 하고 있습니다 퍼스트는 장거리국제선도 다 없애는게 다른 항공사들도 보통인일이라 없겠지만
        비즈니스는 있어서 올때는 마일리지를 써서 아예 비즈니스를 타고 왔습니다 ㅜㅜ

    *

    *

    이전 글

    다음 글